지역별 관광지

압구정동은 조선 세조때 권신 한명회(1415~1487)가 지은 압구정동이라는 정자가 있었기 때문에 붙여진 이름이다. 옛날 압구정이 있던 자리는 북쪽의 옥수동과 금호동의 동호 일대와 지금은 없어졌지만 조선시대 닥나무가 무성했던 저자도가 그림처럼 펼쳐졌으며, 멀리는 북한산의 여러 봉우리까지 시야에 들어와 절경을 이루었다 한다.압구정이라는 정자가 언제 자취를 감추게 되었는지는 확실치않으나 철종의 딸인 영혜옹주와 결혼한 박영효에게 저자도와 함께 하사되었고 고종21년(1884) 10월 갑신정병을 일으켜 그가 역적으로 몰려 전 재산이 몰수될 때 압구정도 몰수되어 고종 말년에 다시 찾았으나 언제 없어졌는지는 확실하지가 않고 다만 현대아파트 72동과 74동 사이에 압구정 터임을 알리는 바윗돌만이 우뚝 서 있다.

압구정동

가로수길
소재지 : 서울시 강남구 도산대로13길에서 압구정로12길
친구에게 알리기
facebook twitter me2day
도산대로에서 압구정로를 가로지르는 왕복 2차로 도로 양 옆으로 160여 그루의 울창한 가로수를 따라 개성있는 카페와 레스토랑, 디자이너 옷가게들이 즐비한 이곳은 개성있는 젊은이들과 몰려드는 해외관광객들로 먹거리 볼거리가 가득 한 대한민국의 대표적 관광명소중 하나이다.
목록
the person in charge
samseong 1-dong Gu Aeja / 02-3423-7803
Apgujeong-dong Lee Jeong-wan / 02-3423-7603
Cheongdam-dong Kim Jongbeom / 02-3423-7704
Sinsa-dong Jeong Haeran / 02-3423-7303
Nonhyeon-dong Im jungbin / 02-3423-7403
Yeoksam 1-dong Kwak jisuk / 02-3423-8604
Daechi 1-dong Kim hyunhee / 02-3423-8303
Suseo 1-dong Choi eunhae / 02-3423-8553
/WEB-INF/jsp/egovframework/global/cts/CONTP003/view.jsp